티스토리 뷰

 [지역사회 보건복지포럼] 지역기반 커뮤니티 케어 어떻게 갈 것인가? 

 

  지난 8월 13일 (목) 오후 2시 천안YMCA 1층 강당에서 복지세상을 열어가는 시민모임이 주최하고 충남연구원의 지원으로 온˙오프라인으로 동시에 진행한 [지역사회 보건복지포럼] 지역기반 커뮤니티 케어 어떻게 갈 것인가? 가 무사히 마무리되었습니다.

 

  코로나 이후 돌봄체계의 중요성이 부각되는 가운데 천안시가 2019년부터 2년간 진행 중인 노인형 지역사회 통합돌봄 선도사업의 발전방향을 모색하는 본 포럼은 전국민주시민교육네트워크 박성호 공동운영위원장의 사회로 시작해 두 분의 발제와 네 분의 토론, 전체 질의응답 순서로 진행됐습니다.

 

 

  첫 발제는 영남대학교 새마을국제개발학과 김보영 교수의 ‘코로나 이후 돌봄체계의 변화’로 코로나 이전의 돌봄이 과연 좋은 방향의 돌봄이었는지 질문을 던지며, 결국은 사업 중심이 아닌 ‘사람 중심’의 돌봄 제도의 재구성이 관건이라고 하셨습니다. 또한 현재 지역사회 통합돌봄 선도사업을 통해 지역 내에서 자체적으로 구체적인 대상을 발굴해 구체적인 돌봄서비스를 제공하는 과정에 지방정부와 지역민간자원들의 협력적 역량을 쌓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하셨습니다.

 

 

  두 번째 발제해주신 호서대학교 사회복지학과 이용재 교수의 ‘천안시 지역사회 통합돌봄 진단과 발전방향 제언’에서는 지난 1년 간 천안시가 진행한 사업의 성과와 발전방향을 짚어 주셨는데요. 기본법이 없는 현재 천안시 차원의 사업의 지속수행을 위한 의지와 계획 수립 및 조례제정 필요성, 지역사회 민관협력구조 강화와 지역사회 통합돌봄 센터 설치를 제안하셨습니다.

 

 

  이후 천안시 복지정책과 박민애 통합돌봄팀장의 ‘천안시 지역사회 통합돌봄 선도사업 추진현황’,

  천안시의회 김월영 복지분과위원장의 ‘천안시 지역사회 통합돌봄 조례 제정 계획’,

  건강의집의원 홍종원 원장의 서울시 성북구의 ‘지역 내 의료 복지적 돌봄 사례’,

  복지세상을 열어가는 시민모임 이선영 사무국장의 ‘천안형 지역사회 통합돌봄 사업에 대한 새로운 상상’ 

  등을 주제로 토론했습니다.

 

 

  본 포럼을 통해 지역 내 민관의 협력·소통체계의 중요성과 천안시 지역사회 통합돌봄 조례제정 등이 강조됐습니다. 그리고 지역에 없는 사례다 보니 방문의료를 전문으로 하는 홍종원 원장님께 질문이 많았는데요. 원장님께서는 방문의료 전문의원은 현재 천안에서도 충분히 가능한 일이라고 말씀해주셨습니다. 짧은 시간에 풍성한 이야기로 포럼을 채워주신 발제자 및 토론자 여섯 분께 다시 한 번 감사 인사드립니다.

  선도 사업 이후 천안시가 자체적으로 사업을 진행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기를 바랍니다. 또한 앞으로 노인형 뿐만 아니라 아동, 장애인 등 모든 천안시민이 내가 사는 동네에서 본인이 원하는 충분한 돌봄서비스를 받을 수 있는 천안형 모델이 만들어지길 기대하며 복지세상도 관심있게 지켜보겠습니다.

 

  지역사회 보건복지포럼에 온·오프라인으로 함께해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본 포럼은 복지세상 유튜브 채널에서 다시 보실 수 있습니다 :)

▶ 포럼 다시보기 : https://bit.ly/3aymNNj

 

 

[지역사회 보건복지포럼] 지역기반 커뮤니티 케어 어떻게 갈 것인가?

 자료집

[지역사회 보건복지포럼] 지역기반 커뮤니티 케어 어떻게 갈 것인가_자료집(저용량_홈페이지게시용).pdf
8.22MB

*홈페이지 파일 최대 업로드 용량상 압축한 자료집입니다.

 

 

 

*온라인 스트리밍 : 주식회사 공드리

 

 

본 포럼과 관련하여 대전일보 윤평호 기자가 기사를 써주셨네요 :)

 

<천안시 지역사회 통합 돌봄 점검 상/하>

- 8/19(수) 천안시 지역사회 통합 돌봄 점검 상 : https://url.kr/8J3CDp

- 8/20(목) 천안시 지역사회 통합 돌봄 점검 하 : https://url.kr/2nHkwU

 

천안아산신문 이경구 시민리포터도 기사를 써주셨습니다! 

 

<인간다운 삶 보장하는 지역사회 통합돌봄, 나아갈 길은?>

- 8/24(월) 인간다운 삶 보장하는 지역사회 통합돌봄, 나아갈 길은? : https://url.kr/wKf43d

 

 

-담당 : 성선화 간사

 

 

댓글
댓글쓰기 폼
«   2022/0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Total
441,765
Today
32
Yesterday
117